대충 보는 영화 리뷰: 녹터널 애니멀스

  • 제목: 녹터널 애니멀스
  • 제작: 톰포드
  • 별점: 4.5/5.0
  • 한줄평: 감각적이고 짙은 색채의 향연. 톰포드의 이름만큼 진한 여운을 원하는 당신에게.

 

“그는 날 야행성 동물이라 불렀죠”

모든 것을 가졌지만 결코 행복하지 않은 삶을 살고 있는 ‘수잔’. 어느 날, 소설가를 꿈꾸던 헤어진 연인 ‘에드워드’로부터 ‘녹터널 애니멀스’라는 제목의 소설을 받는다

Advertisements
소고

장미라는 이름을 바꾸어 불러도 향기는 그대로 남는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